기사최종편집일 2021-01-21 11:2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영탁, 순발력 최강자 등극 "손이 안 보여" (뽕숭아학당)

기사입력 2020.11.25 23:29



[엑스포츠뉴스 원민순 기자] 가수 영탁이 순발력 최강자로 등극했다.

25일 방송된 TV조선 '뽕숭아학당'에서는 영탁이 순발력 최강자로 등극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트롯맨들은 베개 싸움 예선 대진표를 선택하기 위한 뿅망치 가위바위보 대결을 했다.

영탁은 임영웅을 제치고 결승전에 안착, 장민호를 상대하게 됐다. 영탁은 "형을 어떻게 때리느냐"고 하더니 경기가 시작되자 순식간에 장민호를 때리며 승리를 확정지었다.

트롯맨들은 영탁의 순발력에 감탄을 했다. 이찬원은 "영탁이 형이 너무 잘한다"며 연신 놀라워했다. 이에 순발력 최강자로 떠오른 영탁을 상대로 박구윤이 도전장을 내밀었다.

영탁이 가볍게 승리를 했다. 박구윤은 세상 느긋한 움직임을 보이다가 패배하더니 영탁을 두고 "엄청 빠르게. 손이 안 보이네"라고 말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