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0 01:18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김무명' 박철민X무명배우들, 연예인 판정단 완벽하게 속였다 (종합)

기사입력 2017.10.08 22:29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김무명을 찾아라' 박철민과 무명배우들이 연예인 판정단들을 완벽하게 속였다. 

8일 방송된 tvN 2부작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김무명을 찾아라'에서는 배우 박철민이 두 번째 '추리 설계자'로 나서 연예인 판정단 정형돈, 이상민, 정진운, 딘딘과 한 판 추리 대결을 펼쳤다.

이날에는 평양민속 무용단원을 연기하는 무명배우 3명이 등장한다. 그리고 연예인 판정단은 평양민속 무용단의 막내 단원으로 들어가서 4번의 시도 안에 김무명씨 3명을 찾아야한다. 

이들은 두 팀으로 나뉘어서 무용단원들로부터 춤을 배웠다. 이 과정에서 이들은 누가 김무명일지 나름 예리한 눈빛으로 추리해나가기 시작했다. 그리고 박철민은 이들을 속이기 위해 쉴새없이 뒤에서 코치를 이어나갔다. 

1차 선택의 시간. 이들은 서민하 씨는 가장 유력한 김무명으로 지목했다. 춤을 가르쳐주는 과정에서 너무 자연스러운 말투로 "나도 헷갈린다"며 서툰 모습을 보였던 것. 하지만 대반전이 있었다. 서민하 씨는 평양민속 무용단원이 맞았던 것. 김무명으로 확신했던 연예인 판정단은 완벽하게 자신들을 속인 서민하 씨에 깜짝놀라면서 당황한 기색을 드러냈다. 

이어 이상민 역시 남다른 촉으로 김가람 씨를 지목했다. 춤 연습 내내 얼굴에 웃음기 없는 모습이 무명배우로서의 슬픔이 묻어났다는 것이 이상민의 의견이었다. 하지만 김가람 씨 역시 평양예술 무용단원이었다. 

그리고 연예인 판정단은 계속되는 추리 끝에 김무명의 유력 후보였던 조수빈과 김민서를 선택했다. 이 두 사람은 시청자들이 보기에도 김무명으로 지목되기 충분했다. 하지만 이 두사람도 김무명이 아닌 평양무용 예술단원이었다. 계속되는 실패에 연예인 판정단들은 말 그대로 '멘붕'에 빠졌다. 이어 자신들을 완벽하게 속인 무명배우들에게 감탄했다. 

이날 평양무용 예술단원 사이에 숨어있던 무명배우는 박건희, 채유리, 이지숙이었다. 특히 이지숙의 경우에는 너무 자연스러운 연기로 애초부터 김무명의 후보에서 제외가 됐던 인물이다 더욱 놀라움을 안겼다. 박건희, 채유리, 이지숙은 자신들의 정체를 공개되자 하나같이 눈물을 쏟아내면서 자신의 이름을 말하며 소개를 이어나가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짠하게 만들었다. 

'김무명을 찾아라'는 특정 장소와 사람들 속에서 완벽한 연기를 펼치고 있는 무명배우를 찾아내는 잠입추리 버라이어티쇼로 인기 스타가 아끼는 무명 배우들에게 방송 출연의 기회를 주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nara777@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