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20 06:2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목표는 '믿듣보돌"… 온앤오프, 첫 정규앨범에 담은 자신감 [종합]

기사입력 2021.02.24 17:23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온앤오프(ONF)가 첫 정규앨범으로 컴백하는 소감을 전했다.

온앤오프(효진, 이션, 제이어스, 와이엇, MK, 유)는 24일 오후 첫 정규 앨범 'ONF:MY NAME'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온앤오프는 타이틀곡 'Beautiful Beautiful'(뷰티풀 뷰티풀)의 무대와 뮤직비디오를 먼저 공개한 후 컴백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온앤오프는 "매일매일 준비하면서 퓨즈 분들과 함께할 날들만 기다려왔다. 열심히 준비했다"고 말해 기대감을 자아냈다.

6개월 만에 첫 정규 앨범으로 컴백하게 된 소감에 대해 이션은 "정규앨범이 제 버킷리스트 중에 하나였다. 기다려주신 팬분들께 감사드린다. 좋은 음악과 무대로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MK는 "앨범을 준비할 때마다 최선을 다해왔지만 새롭게 선보이는 정규 앨범인 만큼 초심으로 준비했다. 저희 온앤오프만의 아이덴티티가 느껴지는 앨범인 만큼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는 "코로나19로 인해 팬분들과 아직도 얼굴을 마주할 수 없어서 아쉽다. 그래도 저희 노래를 들으면서 신나는 에너지를 느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효진은 "너무나도 기다려왔던 첫 정규앨범인 만큼 더 좋은 음악을 들려드려야겠다는 마음으로 준비했다. 많이 기대해주시고 지켜봐주셨으면 좋겠다"며 설렘을 전했고, 제이어스는 "저희 음악을 기다려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 다음에는 꼭 얼굴 뵙고 인사드리고 싶다"고 밝혔다.

와이엇 또한 "사실 무척 떨린다. 온 힘을 다해 준비했던 시간들이 파노라마처럼 지나가는 것 같다. 저희가 열정을 다해서 준비한 음악 많이 사랑해주시고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화려한 뮤직비디오로 컴백 전부터 화제를 모았뎐 온앤오프. 이에 대해 제이어스는 "미래의 시공간을 배경으로 자유를 찾아가는 소년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SF적 분위기가 많이 느껴진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활동을 통해 얻고 싶은 구체적인 성과와 목표가 있냐고 묻자 와이엇은 "믿고 듣고 보는 아이돌, '믿듣보돌'로 불리는 게 저희의 목표"라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온 팀의 리더 효진은 "쇼케이스를 통해 컴백을 실감할 수 있었던 것 같다. 끝없이 성장하는 온앤오프의 모습 기대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하며 리더의 면모를 뽐냈다.

제이어스는 "첫 정규앨범이었던 만큼 처음으로 돌아간 설렘을 느꼈던 것 같다. 저희의 메시지를 담았으니 활기찬 에너지를 많이 받으셨으면 좋겠다"고 마무리 인사를 전했다.

한편, 온앤오프의 정규 1집 'ONF:MY NAME'은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타이틀곡 'Beautiful Beautiful'은 펑키 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내 삶의 모든 외침이 곧 예술이라고 외치는 에너지틱한 온앤오프를 만날 수 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WM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