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4-20 07: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온앤오프 효진 "MV 속 로봇 플래시몹, 부끄럽지만 내가 춘 춤"

기사입력 2021.02.24 17:06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그룹 온앤오프(ONF)가 뮤직비디오 비하인드를 전했다.

온앤오프(효진, 이션, 제이어스, 와이엇, MK, 유)는 24일 오후 첫 정규 앨범 'ONF:MY NAME'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온앤오프는 'Beautiful Beautiful'과 뮤직비디오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효진은 뮤직비디오 에피소드로 "제이어스를 구출하는 장면을 찍을 때 와이어를 처음 타봤다. 높은 곳에서 뛰어내려야 하는 장면을 촬영해야 했다. 처음에는 너무 무서웠는데 몇 번 하다 보니까 놀이기구 타는 것 같고 재밌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또 뮤직비디오를 보시면 제이어스를 구출하고 나서, 로봇들과 플래시몹을 하는 장면이 있다. 로봇들이 CG가 입혀지기 전에 모션 슈트를 입고 춤을 췄다. 부끄럽지만 로봇들이 추는 춤이 제가 추는 춤이다"라고 덧붙여 이목을 모았다.

이션은 "제가 나오는 장면 중에 드론을 피해서 도망가는 장면이 있는데, 촬영장에는 아무것도 없었다. 허공을 보고 뛰었는데 집중해서 열심히 찍었던 것 같다"고 덧붙여 뮤직비디오에 대한 궁금증을 끌어올렸다.

한편, 온앤오프의 정규 1집 'ONF:MY NAME'은 24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타이틀곡 'Beautiful Beautiful'은 펑키 하우스 장르의 곡으로 내 삶의 모든 외침이 곧 예술이라고 외치는 에너지틱한 온앤오프를 만날 수 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WM엔터테인먼트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