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3-07 22:2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안정환♥' 이혜원, 또 의미심장글 "이렇게 살면 행복할까?"…SNS 비공개 [전문]

기사입력 2021.01.26 03:29 / 기사수정 2021.01.26 03:30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안정환의 아내이자 전 미스코리아 출신 이혜원이 또 다시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이혜원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렇게 편하게 살고싶다'라는 생각이 들다가도... 살면서 스트레스가 폭발한 거지 미친놈처럼 남들 하는 것처럼 하면 되는지 알고 미친 짓 한 거지'"라는 글을 게재했다.

이어 "이렇게 살면 행복할까? 부러운 건지 가끔은 나도 뭔가에 미치고 싶지... 갑자기 이 나이에 행복의 기준이 뭘까라는 의문이 든다. 슬프게..."라고 덧붙였다.

이혜원은 현재 아들 리환 군의 유학을 위해 싱가포르에서 지내고 있다. 타국에서 지내고 있는 이혜원의 의미심장한 글에 지인은 "너 좀 한국 다녀가야겠다"라는 댓글을 남기며 걱정했다.

이에 이혜원은 "생각해보면 어디 하나 투정 부릴 데가 없는 어른들이지 우린"이라고 답 댓글을 달았다.

지인 뿐만 아니라 누리꾼들의 응원도 이어졌다. 이혜원은 "우린 행복을 위해 노력하고 사는 거죠. 남에게 피해 안 주며", "사춘기도 아닌 오춘, 육춘기인가요. 요즘 좀 그렇다"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혜원은 앞서 몇 차례 울적함이 담긴 글을 올려 누리꾼들의 걱정을 샀다. 또 다시 게재된 의미심장한 글에 댓글과 관심이 쏟아지자 이혜원은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한편, 이혜원은 지난 2001년 전 축구선수 안정환과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이하 이혜원 인스타그램 전문.

어디선가 읽은 글귀에

이렇게 편하게 살고싶다 라는생각이...들다가도....

'살면서 스트레스가 폭팔한거지 미친놈처럼 남들하는거처럼하면 되는지알고 미친짓한거지'

이렇게 살면 행복할까??

부러운건지 가끔은 나도 뭔가에 미치고싶지....

갑자기 이나이에 행복의 기준이 뭘까라는 의문이든다...슬프게.....

jupiter@xportsnews.com / 사진=이혜원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