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2-26 07:0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가요

김수희 "마음 고생으로 4kg 빠져…트로트 열풍? 좋지만 두렵기도" (아침마당)

기사입력 2021.01.19 08:41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가수 김수희가 트로트 열풍에 대해 언급했다.

19일 방송된 KBS 1TV '아침마당'은 '화요초대석' 코너로 진행, 가수 김수희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KBS 2TV '트롯 전국체전'에 출연 중인 김수희는 "4kg 정도 빠진 것 같다. 경연에서 떨어지고 돌아가는 사람들의 뒷모습을 보면서 너무나 속상했다. 그런 마음의 준비를 안 했었는데 다른 분들은 유경험자들이지 않나. 저만 처음이어서 굉장히 힘들었다"며 최근의 마음 고생을 전했다.

이어 "실력들이 굉장히 쟁쟁하게 좋다. 그런데 아쉬운 부분도 있다. 너무 답습되고 훈련된 과정을 거쳐서 완벽한 이미지 존재감을 부각시키려고 하더라. 처음부터 끝까지 고음을 한다던가. 그런 완급 조절이 부족한 것 같다. 그런 부분에서 선배로서 조언을 해주는 편이다"라고 덧붙였다.

김수희는 트로트 열풍에 대해 "좋기도 하지만 두렵기도 하다. 이게 언제까지 뜨거운 냄비에 끓듯이 하다가 확 식을 것인지에 대한 두려움도 있다"고 솔직한 마음을 털어놨다.

그러면서도 "하지만 이 열풍이 얼마나 강한지, 한 교수님께서 그런 말씀을 하셨더라. '어떠한 베스트셀러보다도 이 코로나19 시대에 트로트가 주는 힘은 국민을 하나로 될 수 있게 만들었다'는 평가를 해주셨더라. 제 자신 스스로 감동을 받았다. 저 자신에게도 '너 참 잘했다. 잘 견뎠다'고 다독이기도 했다"고 전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KBS 1TV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