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2-26 07: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은밀한 기혼 전용 썸 대화방?…홍진경 '분노' (애로부부)

기사입력 2021.01.17 16:4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애로부부'가 온라인에서 마치 바이러스처럼 암암리에 생겨난 ‘썸 대화방’의 실상에 대해 이혼 전문가 남성태 변호사의 생생한 이야기를 듣는다.

18일 방송될 ‘애로부부’에서는 기혼 남녀들이 쉽게 빠져들기 쉬운 이른바 ‘기혼 썸 대화방’이 화제로 떠올랐다. 기혼자들끼리만 입장해, 결혼한 입장에서의 고민과 불만을 나누면서 연애 시절 같은 설렘을 느낀다는 취지로 만들어진 이러한 대화방은 불륜으로 이어지는 경우가 많아 사회적 경각심을 자아내고 있다.

스페셜 MC 남성태 변호사는 “이른바 ‘썸 대화방’에서의 문제가 소송까지 가는 경우도 많은데, 대부분 상대방들이 ‘온라인에서 대화만 했을 뿐인데 손해배상까지 해야 하느냐’며 억울해 한다”고 경험담을 전했다. 또 “이런 케이스에서는 상간자가 5~6명에 이를 정도로 꽤 많다는 점이 특징”이라고 말해 MC들을 놀라게 했다.

여기에 더해 남 변호사는 “그런 대화방에서 열심히 활동하는 사람들에게 ‘방장’들이 은밀히 초대를 보내서 걸러진 사람들이 있는 방을 만드는데, 이런 곳은 수위가 상상을 초월할 정도로 높다”며 “은밀한 사진이나 대화가 오가는 경우가 많은데, 사이가 좋을 땐 괜찮지만 서로 틀어지면 그런 것들이 협박의 수단으로 악용될 수 있으니 정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애로드라마’는 이처럼 위험한 ‘썸 대화방’을 둘러싸고 파국의 위기를 맞은 한 부부의 충격적인 이야기를 다뤄 MC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극중에 등장한 ‘썸 대화방’은 기혼 전용이라는 이유로, 결혼사진이나 아이의 돌 사진을 ‘셀프 인증수단’으로 활용하고 있어 충격을 안겼다. MC 홍진경은 “어떻게 저기 들어가려고 아이 돌 사진을 올리느냐”며 분노했다.

‘썸 대화방’에 얽힌 놀라운 이야기가 공개될 본격 19금 부부 토크쇼 ‘애로부부’는 SKY와 채널A에서 18일 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채널A, SKY ‘애로부부’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