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1-01-25 06: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나지완 "명문 팀 주장 영광…무조건 5강" 다짐

기사입력 2021.01.13 12:39 / 기사수정 2021.01.13 12:41


[엑스포츠뉴스 김현세 기자] KIA 타이거즈가 나지완이 새 주장에 선임됐다고 밝혔다.

KIA는 13일 "맷 윌리엄스 감독이 2021년 선수단을 이끌어 갈 주장으로 외야수 나지완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나지완은 지난 2008년 KIA에 입단한 원클럽맨이다. 주장직은 올 시즌 처음 맡는다.

나지완은 구단을 통해 "코칭스태프와 선수단 사이의 가교 역할은 물론, 젊은 선수들이 발전할 수 있도록 좋은 조력자가 되겠다"며 "늦은 나이지만 2008년 입단 때부터 줄곧 뛰어온 팀에서 처음으로 주장을 맡게 됐다. 명문 팀의 주장이라는 큰 영광과 함께 샛별 같은 선배들처럼 해내야 한다는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이어 "우선 감독님 및 코칭스태프와 선수단 사이에서 좋은 가교 역할을 해야 한다"며 "젊은 선수들이 많아진 만큼 내 경험을 이야기 해주고, 함께 발전해나갈 수 있는 좋은 조력자가 되고 싶다"고 덧붙였다.

주장 선임 과정에서 윌리엄스 감독 전달 사항과 관련해서는 "감독님께서 주장을 맡기며 '선수들을 잘 이끌어 달라'고 부탁했다. 선수들을 믿고 자율에 맡기시지만, 그 안에 뚜렷한 메시지를 담는 스타일이라서 주장의 역할이 더 중요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선수들 모두 감독님께서 강조하시는 '준비된 자세'를 가질 수 있도록 분위기를 잘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나지완은 또 "팀에 젊은 선수들이 부쩍 늘었다. 내가 팀 내에서 3번째로 나이가 많다. 아래로는 가장 나이 차가 적은 선수들마저 너댓살 차이가 난다. 젊은 선수들의 패기가 팀 분위기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며 "올 시즌 무조건 5강에는 들어갈 수 있다고 본다. 우리 젊은 선수들이 지난해 좋은 경험을 했다. 그 경험을 살린다면 분명 좋은 결과를 보여줄 것이다. 부상만 없다면 우리는 올 시즌 분명히 가을야구를 할 수 있다"고 봤다.

kkachi@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