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5 00:43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런닝맨', 고무줄 게임 가학성 논란…"재미도 감동도 없어" [엑's 이슈]

기사입력 2020.11.16 15:27 / 기사수정 2020.11.16 15:49


[엑스포츠뉴스 박소연 기자] '런닝맨'이 고무줄 게임으로 가학성 논란에 휩싸였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에서는 출연진들이 라면을 먹기 위해 고무줄 게임을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제한시간 1분 동안 얼굴에 고무줄을 많이 끼운 사람이 승리한다"고 규칙을 설명했다. 게임을 하는 동안 출연진들은 "아프다", "느낌이 이상하다", "생각보다 꽉 조인다", "눈이 튀어나오는 줄 알았다" 등 고통을 호소했다.

방송 이후 시청자들은 "너무 위험해 보였다", "보는 내내 걱정만 했다", "재미도 감동도 없는 게임", "위험한 게임 안 해도 충분히 재밌다" 등 게임이 가학적이었다는 반응을 보였다.

자칫 잘못하다가는 부상으로 이어질 수 있었던 게임에 누리꾼들의 비판이 이어지는 가운데, 다음 주 방송 예고편에도 고무줄 게임이 등장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yeoony@xportsnews.com / 사진=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