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8-11 13:3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배구 종합

김연경, 故 고유민 애도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기사입력 2020.08.01 16:12


[엑스포츠뉴스 김현정 기자] 배구 선수 김연경(흥국생명)이 故 고유민을 애도했다.

김연경은 1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과 함께 국화꽃 사진을 올려 故 고유민을 추모했다.

고유민은 전날 오후 9시 40분께 광주시 오포읍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고유민은 여자 프로배구 현대건설 힐스테이트에서 2019-2020시즌 백업 레프트로 활약했다. 잠시 리베로 역할도 맡기도 했다. 올해 3월 초 돌연 팀을 떠났고 이후 한국배구연맹(KOVO)은 임의탈퇴를 공시한 바 있다.

khj3330@xportsnews.com / 사진= 김연경 인스타그램,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