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09 20:1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스포츠일반 종합

'미성년 성폭행 혐의' 왕기춘 "국민참여재판 원한다"

기사입력 2020.06.26 17:38 / 기사수정 2020.06.26 17:52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미성년 제자를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기소된 전 유도 국가대표 왕기춘이 국민참여재판을 희망했다.

왕기춘은 26일 대구지법 형사12부(이진관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첫 공판에 출석해 국민참여재판을 원한다고 재판부에 밝혔다. 이에 따라 재판부는 다음 달 10일 국민참여재판 준비기일을 진행할 예정이다.

왕기춘은 2017년 2월 자신이 운영하는 체육관에 다니는 A양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또 지난해 8월부터 지난 2월까지 체육관에 다니는 제자 B양과 10차례에 걸쳐 성관계한 혐의까지 받고 있다. 지난해 2월에는 B양을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친 것으로 드러났다.

앞서 대구지검은 "전형적인 '그루밍 과정'을 거쳐 성적 학대를 한 아동 성범죄이다"라고 지적한 바 있다. 대한유도회는 지난 5월 스포츠공정위원회를 열고 왕기춘의 영구제명을 만장일치로 결정햇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