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3 19:2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전참시' 강다니엘 "가장 힘든 시기에 매일 집에 와줬다" 매니저 자랑

기사입력 2020.06.06 23:45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강다니엘이 힘들었던 시기를 회상했다.

6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강다니엘이 매니저에게 고마움을 드러낸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강다니엘은 "제일 정신없을 때 왔다. 안정되기 전에. 내가 제일 힘들었을 때다. 내가 힘들었을 시기에 형이 우리 집 하루도 안 빠지고 오지 않았냐"라며 털어놨다.

이어 강다니엘은 "사람이 있는 것만으로도 좋았다"라며 밝혔고, 강다니엘 매니저는 "다니엘이 힘겨운 시기가 있었는데 집에 가서 같이 있어줬다"라며 털어놨다.

또 강다니엘 매니저는 "'형이랑 같이 하면 즐겁다. 팀장 할 때까지 어디 가지 말고 같이 하자'라고 한다. 사랑한다고도 자주 한다. 매니저로서 엄청 뿌듯하더라"라며 자랑했다.

강다니엘은 "두 달 동안 매일매일 집에 왔다. 매니저로 들어오신 다음에 4개월 밖에 안 됐을 때다. 처음에는 저도 궁금했다. '왜 와요'라고 했다. 그 시간들이 소중한 시간이었다. 제 내면적으로 한 발짝 더 올라가는 시간이 됐다"라며 고마움을 전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