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7-13 2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5볼넷' 이승호 5이닝 3실점, 첫 승 또 불발 [고척:선발리뷰]

기사입력 2020.06.06 18:50


[엑스포츠뉴스 고척, 조은혜 기자] 키움 히어로즈 이승호의 첫 승이 다시 불발, 3연패 위기에 빠졌다.

이승호는 6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LG 트윈스와의 홈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했다. 직전 두 경기에서 패전투수, 특히 KT전에서 2⅓이닝 8실점으로 무너졌던 이승호는 이날 5이닝 4피안타 5볼넷 1탈삼진 3실점을 기록했다. 총 투구수 89개.

1회 점수를 주고 시작했다. 1사 후 김현수와 김민성, 라모스에게 연속해 볼넷을 내주면서 만루 위기를 자초했고, 박용택의 땅볼이 글러브를 맞고 튀면서 내야안타가 됐다. 그 사이 김현수가 홈인. 김민성은 정근우의 희생플라이에 들어왔다.

이승호는 2회 선두 유강남에게 2루타를 맞은 뒤 오지환의 땅볼로 주자 3루에 몰렸으나 실점은 없이 이닝을 정리했다. 3회에도 선두 김민성을 볼넷으로 내보냈지만 라모스와 박용택, 정근우를 뜬공으로 잡았다.

하지만 4회 추가 실점했다. 선두 홍창기에게 중전안타를 맞은 이승호는 유강남과 오지환을 각각 땅볼, 삼진으로 돌려세웠으나 이천웅에게 적시타를 허용했다. 5회에는 수비 도움을 받아 삼자범퇴 처리했으나 0-3으로 뒤진 6회부터 양현에게 마운드를 넘겼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