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11-24 20: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서인영, 스쿨존 무단횡단 논란…"인지 못했다"사과→게시글 삭제 [종합]

기사입력 2020.05.08 14:29 / 기사수정 2020.05.08 14:33


[엑스포츠뉴스 이덕행 기자] 가수 서인영이 스쿨존 무단횡단 논란이 일자 사과했다.

서인영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전해왔다. 그러나 서인영의 사진을 접한 누리꾼들은 서인영이 도로 위 중앙선에서 사진을 찍었다는 점을 지적했다. 특히 해당 장소가 학교 앞 어린이보호구역(스쿨존) 차도 위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더 큰 논란이 됐다.

최근 '민식이법'으로 불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개정안이 시행되며 스쿨존 내 안전 문제가 사회적인 이슈로 떠올랐다. 

그러나 서인영은 스쿨존내에서 무당횡단을 한 것도 모자라 중앙선 한 가운데서 사진을 찍었고 누리꾼들은 "사고로 이어질 수 있는 스쿨존 무당횡단을 공유하는 건 문제가 있다"고 지적한 것이다.


이에 서인영의 소속사 소리바다 관계자는 엑스포츠뉴스에 "스쿨존 무당횡단을 인지하지 못해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이후 서인영은 문제가 된 사진을 모두 삭제했다.

한편, 서인영은 2002년 그룹 주얼리로 데뷔, '슈퍼스타' '원 모어 타임' 등을 발표하며 큰 사랑을 받았다.

dh.lee@xportsnews.com / 사진 = 서인영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