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6 23:44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모바일게임

'포켓몬고', 전세계 트레이너와 경쟁한다 '배틀 리그 추가'

기사입력 2020.01.29 17:15



포켓몬고에서 전 세계 트레이너와 경쟁할 수 있게 돼 화제다.

29일 나이언틱과 포켓몬 코리아 측은 "리얼 월드 게임 '포켓몬 고'에 전 세계 트레이너와 경쟁하는 'GO배틀리그'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GO배틀리그'는 존의 트레이너 배틀을 기반으로 전 세계의 트레이너들과 경쟁할 수 있는 랭크전이다. 슈퍼리그, 울트라리그, 마스터리그 등 총 3단계로 나뉘어져 있다.

온라인 매칭 시스템을 통해 비슷한 랭크의 전 세계 경쟁자들과 대결에서 승리하면 랭크가 오르며, 보상을 얻을 수 있다.

트레이너는 5km를 걷고 5번의 'GO배틀리그전'의 도전권을 얻을 수 있다. 하루 최대 3회까지 이 절차로 도전권을 획득 가능하다.

배틀에서는 랭크 및 다섯 번의 배틀에서 거둔 승수에 따라 별의모래를 받을 수 있다. 승리할수록 더 많은 별의모래를 얻으며 그 외에 '이상한사탕'이나 '기술머신', 특정 포켓몬과 만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GO배틀리그' 시즌1에 앞서 각 리그별 프리시즌을 가져 리그에 필요한 최적화 및 밸런스 작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편의성을 고려한 업데이트도 진행된다. 기존에 레이드패스로 사용됐던 '프리미엄 레이드패스'의 이름이 변경, '프리미엄 배틀패스'가 되며 레이드배틀과 GO배틀리그에서 모두 이용할 수 있다.


tvX 최지영 기자 wldud2246@xportsnews.com / 사진=포켓몬 코리아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