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9-21 00:5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영화

오정연 '고수가 간다'로 스크린 데뷔…소속사 측 "주인공 역할" [공식입장]

기사입력 2019.12.12 16:52 / 기사수정 2019.12.12 17:00


[엑스포츠뉴스 황수연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오정연이 영화 '고수가 간다'(감독 박남원)로 첫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소속사 SM C&C 측은 12일 엑스포츠뉴스에 "오정연이 영화 '고수가 간다'에 출연한다. 주인공 고수 역할을 맡았다"고 밝혔다. 

'고수가 간다'는 친구의 인생을 망쳐놓은 이를 제거하기 위해 고수가 킬러로 변신한다는 흥미로운 내용을 그린 영화로 오정연은 생활고에 시달리지만 떳떳하게 여성을 대변하는 인물 고수를 연기한다.

KBS 아나운서 출신인 오정연은 지난 2015년 퇴사 후 프리랜서 방송인으로 전업했다. 이후 MBC 드라마 '워킹 맘 육아대디', 연극 '옥상 위 달빛이 머무는 자리'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좋은 모습을 보여줬다. 

한편 '고수가 간다'는 내년 크랭크인 예정이다.

hsy1452@xportsnews.com / 사진 = 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