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20-04-06 00:40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황의조, 최우수선수 등극...현지 매체 "마침내 본인 능력 입증"

기사입력 2019.10.06 13:39 / 기사수정 2019.10.06 14:19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리그 2호 골을 터뜨린 황의조(보르도)가 현지 매체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황의조는 6일(한국시간) 프랑스 툴루즈의 툴루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리그앙 정규리그 9라운드 원정 경기 툴루즈와 2-0으로 앞선 후반 8분 팀의 쐐기골을 기록하며 팀의 3-1 승리에 일조했다.

경기 종료 후 보르도 지역지 수드 웨이드는 황의조를 최우수선수로 뽑으며 "마침내 자신의 능력을 입증했다"고 치켜세웠다. 프랑스 매체 레퀴프 역시 "보르도는 황의조의 환상적인 골로 승리를 차지했다. 그가 먼 거리에서 감아 때린 슛이 멋진 궤적을 그리며 골망을 흔들었다"며 칭찬 행렬에 가세했다.

이날 윙포워드로 출전한 황의조는 중앙과 측면을 누볐다. 전반 1분 만에 니콜라 드 프레빌이 선제골을, 전반 19분에는 파블로 카스트로가 두 번째 득점에 성공하며 보르도가 2-0으로 앞서던 후반 8분 황의조가 쐐기를 박았다. 페널티 지역 좌측에서 프레빌이 내준 패스를 받아 오른발로 감아 골 네트를 갈랐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AFP/연합뉴스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