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5 07:4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축구

[U-22] 박항서의 베트남, 히딩크의 중국 상대로 2-0 완승

기사입력 2019.09.09 09:46 / 기사수정 2019.09.09 09:48


[엑스포츠뉴스 허인회 인턴기자]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거스 히딩크 감독과의 대결에서 승리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2세 이하(U-22) 축구대표팀은 8일 중국 우한에서 열린 친전선에서 거스 히딩크 감독의 중국 U- 22 대표팀을 2-0 꺾었다.

두 감독은 과거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한국 대표팀 감독과 수석코치로 4강 신화를 함께 일궈낸 '사제지간'이다. 박 감독과 히딩크 감독이 정식 경기에서 맞대결을 펼친 건 이번이 처음이다.

킥오프 전 히딩크 감독과 악수와 포옹을 한 박 감독은 감격스러움에 눈물을 훔치는 모습도 보였다.

경기에 돌입한 뒤 베트남은 강한 조직력을 뽐냈다. 베트남은 전반 18분 응우옌 띠엔 린이 우측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 지으며 선제골을 기록했다.

후반전에도 베트남이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았다. 후반 13분 첫 골의 주인공 응우옌 띠엔 린은 크로스를 다시 한 번 골로 연결했다.

결국 '제자' 박항서 감독이 스승과의 대결에서 미소를 지었다. 두 팀은 내년 1월 2020년 도쿄올림픽 지역 예선을 겸해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에 참가한다.

justinwhoi@xportsnews.com / 사진=베트남축구협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