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9-23 11: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프로야구

'22호 홈런' 키움 샌즈, 류제국 상대 달아나는 투런

기사입력 2019.08.13 20:09 / 기사수정 2019.08.13 20:17


[엑스포츠뉴스 잠실, 채정연 기자] 키움 히어로즈 제리 샌즈가 달아나는 투런을 작렬시켰다. 시즌 22호포.

샌즈는 13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LG 트윈스와 2019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시즌 팀간 13차전에서 3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정후의 땅볼로 1-1 동점이 된 5회초 1사 2루 상황, 샌즈는 류제국의 3구 134km/h 투심을 공략해 좌중간 펜스를 넘겼다. 비거리 125m의 투런포.

샌즈의 홈런으로 키움은 5회 3-1로 앞섰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