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2 09:2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드라마

'의사요한' 지성, 이세영 도와 수감자 살렸다…교도소 첫 만남

기사입력 2019.07.19 22:36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의사요한' 이세영이 지성 덕분에 위기를 넘겼다.

19일 방송된 SBS 새 금토드라마 '의사요한' 1회에서는 차요한(6238, 지성 분)과 처음 만난 강시영(이세영)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의무관 아르바이트를 하러 교도소에 온 강시영. 그때 응급환자가 발생했다. 강시영은 당황했지만, 누군가 진단을 하는 목소리가 들렸다. 오정남은 '어디 있어. 6238'이라고 불렀고, 6238은 강시영에게 "이런 환자 본 적 있어요? 내가 뭐 하는 건진 알겠어?"라고 여유 있게 물었다.

해본 적이 없다는 말에 차요한은 강시영에게 빨리 해보라고 했다. 강시영이 머뭇거리자 차요한은 "아무것도 안 하면 이 환자 죽어요"라며 강시영에게 자세히 알려주었다. 다행히 환자는 숨을 쉬었고, 차요한은 유유히 자리를 떠났다.

환자는 병원으로 이송됐고, 이유준(황희)은 "검사 장비도 없는데, 환자를 보기만 하고 진단했냐"라고 놀랐다. 강시영은 "내가 한 거 아닌데"라고 중얼거렸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