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2-12 00:4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동상이몽2' 윤상현 母 고백, 메이비 울렸다 "날 보는 것 같아" [포인트:톡]

기사입력 2019.06.30 14:28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 윤상현 어머니가 '동상이몽2'에 출연한다. 

오는 7월 1일 방송되는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윤상현 메이비 부부가 아이들과 함께 파주에 위치한 어머님 댁에 방문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최근 윤상현은 가난했던 어린 시절을 보낸 흙집부터 지금의 벽돌집이 된 약 50년 간 거주해 온 어머님 댁으로 “향하며 손수 집을 지었던 부모님의 모습을 보고 자란 것이 현재 자신이 집에 대해 애착을 가지게 된 계기”라고 전했다.

또 지난 4월 윤상현은 어머니가 ‘기무라 타쿠야’를 닮았다고 언급해 어머니의 실물이 어떨지 한차례 궁금증을 유발했던 바 있다. 이에 영상을 통해 어머님을 본 MC들은 “이목구비가 잘생기셨다”고 감탄해 눈길을 끌었다.

어머님 댁에 도착한 가족들은 윤상현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긴 앨범을 보며 그 시절 유행템을 풀장착한 모습에 그 때부터 남달랐던 패션 감각을 확인하는가 하면, 어머님과 아버님의 연애시절 사진에는 상현도 몰랐던 부모님의 러브스토리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윤상현은 ‘일중독’답게 어머님 댁에 가서도 “어머니의 평생소원”이라며 평상을 만들기 시작했다. 전문가들이 주로 쓰는 목재 절단기는 물론 전동 드릴까지 능숙하게 다루는 모습이 방송을 통해 공개된다.

한편 메이비는 어머님과 함께 첫 만남을 회상하다 “널 보면 날 보는 것 같다”라는 어머니의 고백을 듣고 눈시울을 붉혔다. 어머님의 속내를 스튜디오에서 처음으로 듣게 된 윤상현은 어떤 반응을 보였을지, 윤상현 메이비의 가족애를 확인 할 수 있었던 시댁방문기는 7월 1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SBS ‘너는 내 운명’에서 공개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SBS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