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10-19 07:0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국내연예

"마취 안 풀려서"…설현, 사랑니 발치 후에도 여전한 귀여움 [★해시태그]

기사입력 2019.06.24 17:10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그룹 AOA 멤버 설현이 사랑니 발치를 한 뒤 자신의 근황을 전했다.

지난 23일 설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두 장의 셀카를 공개했다.

공개된 셀카 속 설현은 한 쪽 볼이 부은 모습으로, 그는 카메라를 응시하며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끈다.

설현은 부은 볼을 화살표로 표시하며 "사랑니 두 개 발치"라고 사랑니를 발치했다고 알렸다. 그런가 하면 "마취가 안 풀려서 볼 느낌 이상해"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팬들게 "사랑니 두 개 뽑으면 며칠 동안 아프냐"라고 묻는가 하면, 팬들의 반응에 즉각적인 답변을 내놓아 웃음을 안기기도 했다.

한편 설현은 JTBC 드라마 '나의 나라'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설현 인스타그램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