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2 08:09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굿피플' 안현모 "치열한 삶 사는 인턴, 진정한 히어로"

기사입력 2019.04.26 16:29


[엑스포츠뉴스 김예은 기자]안현모가 '굿피플' 응원단으로 깜짝 출연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채널A '신입사원 탄생기-굿피플'(이하 '굿피플'에는 방송인 겸 통역가로 활동 중인 안현모가 출연한다.

안현모는 북미 정상회담 동시통역과 영화 ‘어벤져스: 앤드게임’ 아시아 프레스 컨퍼런스 행사에서 사회와 통역을 맡아 화제를 모은 인물. 그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를 인터뷰하고 돌아온 날 밤에도 ‘굿피플’을 챙겨봤다. 치열한 삶을 사는 인턴들이야말로 진정한 히어로같다”고 시청 소감을 밝혔다.

전직 기자 출신인 안현모는 550:1이라는 경쟁률을 뚫었던 자신의 신입 시절을 떠올리며 인턴들의 마음을 공감하는 것은 물론, 냉철하고 예리한 기자의 시각으로 첫 추리에 도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 날 방송에서는 팀 전에 도전하는 인턴들의 경쟁이 그려진다. 8명이 2팀으로 나누어져 처음으로 팀 경쟁을 펼치는 인턴들의 모습을 본 강호동은 씨름선수 시절 ‘단체전 무패’ 신화를 내세우며 한 눈에 승자를 알아보는 추리를 선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굿피플’ 공식 ‘촉’ 박사 이수근이 “나는 구단이 아니라 선수를 본다”며 특정 팀원의 업무 능력을 보고 우승 팀을 예상하자 강호동은 “방송 3회 만에 법조인 마인드로 접근하고 있다”며 달라진 이수근의 모습을 어색해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한편 채널A '굿피플' 응원단의 세 번째 문제 추리는 오는 27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dpdms1291@xportsnews.com / 사진 = 채널A '굿피플'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