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3-20 22:3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MLB

'시범경기 첫 실점' 류현진, CIN전 4이닝 2실점

기사입력 2019.03.15 09:43 / 기사수정 2019.03.15 12:16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LA 다저스의 류현진이 시범경기에서 4경기 만에 처음으로 실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15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 캐멀백렌치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신시내티 레즈와의 시범경기에서 선발로 등판해 4이닝 5피안타 3탈삼진 2실점을 기록했다. 이날 류현진은 시범경기 4번째 등판 만에 첫 실점, 평균자책점 1.80을 기록하게 됐다.

류현진은 1회 선두 스캇 셰블러와 야시엘 푸이그, 스쿠터 제넷에게 내리 3안타를 맞으면서 만루 위기를 맞았다. 이후 제시 윈터를 유격수 땅볼에 3루 주자가 홈을 밟으며 첫 실점을 한 류현진은 데릭 디트리치 땅볼 뒤 호세 페라자의 적시타로 한 점을 더 잃었다. 그리고 터커 반하트를 삼진으로 잡으면서 1회를 끝냈다.

2회부터는 안정을 찾아나갔다. 호세 이글레시아스를 땅볼 처리한 류현진은 필립 어빈과 셰블러를 각각 삼진과 땅볼로 막고 이닝을 매조졌다. 3회 역시 땅볼과 삼진으로 깔끔했고, 4회 2사 후 반하트에게 안타를 허용했으나 리글레시아스의 범타로 이날 자신의 투구를 마무리했다. 류현진은 5회 스캇 알렉산더와 교체되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다저스는 3-3 동점으로 경기를 끝냈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