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6-17 11:45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해외축구

호날두, 성폭행 혐의 벗을까...'무죄입증' 위해 DNA 샘플 요구에 동의

기사입력 2019.01.11 10:14


[엑스포츠뉴스 황성운 기자] 미국 경찰이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DNA를 얻기 위해 영장을 발부했다. 호날두는 이 요구에 동의했다. 

월스트리트저널 등에 따르면, 최근 미국 라스베이거스 경찰이 호날두에게 DNA 샘플 요구 영장을 청구했다. 또 미국 TMZ 등은 "호날두가 이 영장 청구에 동의했다"고 보도했다. 

캐서린 마요르거는 지난 2009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호날두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지난해 9월 폭로했다. 또 침묵의 조건으로 37만 5000달러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호날두는 "가짜 뉴스"라고 이 같은 혐의를 강하게 부인해왔다.

이 사건을 수사해 온 미국 경찰은 마요르거가 제출한 의상에서 발견한 DNA와 호날두 DNA가 일치하는지 조사할 예정이다. 

호날두 역시 '무죄'를 입증하기 위해 이에 응하기로 했다. 호날두 변호인은 언론을 통해 "모든 조사에 성실히 임할 것"이라고 말했다. 

jabongdo@xportsnews.com / 사진 = ⓒ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