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1 14:56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KT 양홍석, 데뷔 2시즌 만에 올스타전 팬 투표 1위

기사입력 2019.01.04 14:44


[엑스포츠뉴스 조은혜 기자] 프로농구 올스타전에 나설 24명의 선수가 확정됐다. 부산 KT 소닉붐 양홍석이 최다 득표의 영예를 안았다.

KBL은 4일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에서 부산 KT 양홍석이 1위, 울산 현대모비스 라건아가 2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따라서 이번 프로농구 올스타전은 '양홍석 매직팀'과 '라건아 드림팀'의 대결로 진행된다.

지난 12월 14일부터 1월 3일까지 진행된 프로농구 올스타전 팬 투표에서 총 6만4359표 중 2만9892표를 획득한 부산 KT 양홍석은 KBL 데뷔 2시즌 만에 올스타전 팬 투표 1위에 이름을 올렸다. 

라건아(현대모비스·2만8160표)와 김종규(LG·2만6896표)는 양홍석의 뒤를 이어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양홍석을 비롯해 이관희, 강상재, 박지훈, 김민욱은 데뷔 후 처음으로 올스타전에 출전하게 됐다. 또한, 부상으로 시즌 아웃 된 울산 현대모비스 이종현과 외국인 선수 머피 할로웨이를 대신해 허훈(KT), 전태풍(KCC)이 올스타전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아울러 양팀 주장인 부산 KT 양홍석과 울산 현대모비스 라건아는 올스타 드래프트를 통해 최종 팀 구성을 할 예정이다. 더불어 정규경기 3라운드 종료 기준 1위인 울산 현대모비스 유재학 감독이 '라건아 드림팀'의 사령탑 역할을 하게 됐고, 2위 인천 전자랜드 유도훈 감독이 '양홍석 매직팀'을 맡게 됐다.

한편, 2018-2019 SKT 5GX 프로농구 올스타전은 오는 20일 창원 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eunhwe@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