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9-08-24 10:17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3연패' 이상민 감독 "실책 후 실점 내준 부분 아쉽다"

기사입력 2019.01.02 21:53


[엑스포츠뉴스 잠실실내체, 채정연 기자] 서울 삼성 이상민 감독이 패배 후 경기를 돌아봤다.

삼성은 2일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5GX 프로농구 4라운드 안양 KGC인삼공사와의 경기에서 85-94로 패했다. 1쿼터까지는 앞섰던 삼성이지만, 2쿼터에서 역전을 내줬다. 4쿼터 초반 4점 차까지 좁히며 추격의 불씨를 살렸지만 고비를 넘지 못했다.

3연패 후 이상민 감독은 "초반 잘 풀어나가다가 실책 후 실점을 내준 점이 아쉬웠다. 상대는 외곽을 잘 살린 반면 우리는 2점슛 위주로 풀어갔다. 따라갈 때는 3점도 필요하다"고 평했다.

하지만 긍정적인 측면도 짚었다. 이 감독은 "하지만 전자랜드 전보다 경기 측면에서 좋아졌다고 생각한다. 결과는 아쉬웠지만 선수들이 하고자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격려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엑스포츠뉴스DB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