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1-21 20:31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방송/TV

'해투4' SM 보아부터 키까지, 폭로·저격 '막강 입담 퍼레이드'

기사입력 2018.11.09 08:02 / 기사수정 2018.11.09 08:09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이사부터 막내까지 총 출동한 'SM 식구들'과 '해피투게더4'가 큰 웃음을 전했다

지난 8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는 'SM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이수근을 비롯한 보아-샤이니 키-엑소 백현&세훈-NCT 태용&재현이 총출동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해투4'가 SM 엔터테인먼트의 청담동 사옥으로 출격했다. 이어 등장한 이사 보아부터 막내라인 NCT 태용&재현까지 거침 없는 입담을 뽐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엑소 세훈은 "유재석 때문에 이사를 가지 못하고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냈다. 그는 "유재석이 TV를 사 주기로 약속했다. 그런데 지금까지도 아무 소식이 없다"며 유재석의 저격수로 등극했다. 이어 그는 촬영 쉬는 시간 유재석에게 "TV를 안 사줬으면 좋겠다"고 말한 것이 드러났다. 바로 유재석이 티비를 사 주면 에피소드가 사라지기 때문. 세훈의 활활 타오르는 예능 욕구에 시청자들은 웃음을 터뜨렸다.

뿐만 아니라 SM 식구들은 세간의 화제를 모은 'SM 할로윈 파티'의 뒷이야기를 공개하기도 했다. 올해 볼드모트 분장으로 1등을 차지한 키는 "박나래 분장을 맡아 하는 '코미디 빅리그' 분장팀을 직접 섭외했다. 1등 상품이 몰디브 왕복권과 숙박권이다"라고 밝혀 보는 이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백현은 "지난 해에 아이언맨으로 1등한 찬열이 이번에는 데드풀을 준비했다. 그런데 수입 통관이 늦어져 결국 할로윈 파티에 참석을 못했다"고 전했다. 이에 키는 "올해는 신이 나를 도왔다"면서 통관이 늦어진 데드풀 의상에 감사의 말을 전해 안방 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친구夜식당' 코너에서는 손현주-안재현-서장훈이 각각 보아-이수근-태용에게 영상을 남겨 이목을 끌었다. 특히 손현주는 사모임 '낯가림'의 총무 보아에게 영상 편지를 남겼는데, 인터뷰의 절반 이상을 "보아가 없으면 단 10원도 쓰지 못한다. 해외 공연을 나갈 때면 불안하다"며 총무 보아에 대한 속마음을 공개해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

또 '클릭 클릭 챌린지'에서는 보아-키-엑소-NCT가 각각 조세호-전현무-유재석-이수근에게 즉석에서 댄스를 가르쳐 주는 것으로 100만뷰에 도전을 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무시퍼' 전현무는 키의 안무를 보고 자신만의 댄스로 재 탄생시켜 웃음을 폭발시켰다.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slowlife@xportsnews.com / 사진 = KBS 방송화면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