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9 01: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배구 종합

[AG] '김연경-이재영 활약' 여자 배구, 일본 꺾고 값진 동메달

기사입력 2018.09.01 14:40 / 기사수정 2018.09.01 16:55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한국 여자 배구 대표팀이 한일전에서 승리하며 동메달을 획득했다.

한국은 1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배구장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배구 동메달 결정전에서 일본을 3-1(25-18, 21-25, 25-15, 27-25)로 꺾었다. ​주포 김연경이 32점으로 맹공을 퍼부은 가운데 이재영과 양효진이 16점, 박정아가 11점으로 힘을 보탰다. 

1세트 한국은 일본과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한 점 차 뒤쳐져던 한국은 김연경의 득점에 이어 2연속 서브에이스로 15-13으로 역전했다. 점수를 주고 받은 가운데 김수지의 측면 공격으로 20점 고지에 올렸고, 김연경, 이다영의 연속 블로킹으로 세트포인트에 도달했다. 김연경이 마무리하며 좋은 출발을 알렸다.

한국은 2세트 수비 집중력을 앞세워 초반부터 6-2로 달아났다. 그러나 일본 선수의 손을 맞고 나간 블로킹이 단순 아웃으로 처리됐고, 이후 일본의 추격이 시작됐다. 10-10 동점까지 쫓아왔고, 결국 14-15로 역전을 허용했다. 결국 일본이 먼저 20점 고지에 오르며 세트를 내줬다.

3세트는 한국이 초반 2점을 먼저 냈다. 일본이 뒤쫓았지만 김연경의 폭발적인 득점 속에 15-8로 앞섰다. 기세를 이어나간 한국은 이다영의 블로킹으로 20점을 먼저 찍었고 막판 이재영의 활약이 돋보이며 격차를 벌렸다. 25-15로 3세트를 따냈다.

4세트도 치열했다. 두 팀 모두 수비 집중력을 발휘하며 랠리가 길어졌다. 박정아, 이재영의 득점이 나오며 한국이 15-11로 앞서기 시작했다. 교체로 투입된 이다영 역시 제 몫을 해줬고 김수지의 빠른 공격으로 6점 차까지 달아났다. 20점에 먼저 오른 한국은 막판 일본의 거센 추격을 받았다. 23-23 동점 상황, 기나긴 랠리를 끝내는 이재영의 귀중한 득점이 나왔고 결국 한국이 동메달을 거머쥐었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