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최종편집일 2018-12-19 01:52
엑스포츠뉴스 통합검색

전체 메뉴

농구 종합

[AG] '박지수 합류' 女 농구 단일팀, 대만 꺾고 결승 진출…銀 확보

기사입력 2018.08.30 12:59 / 기사수정 2018.08.30 13:44



[엑스포츠뉴스 채정연 기자] 남북 여자 농구 단일팀이 대만을 꺾고 결승에 올랐다.

단일팀은 3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겔로라 붕 카르노(GBK) 이스토라 경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 농구 준결승 대만과의 경기에서 89-66으로 승리했다.

한국은 1쿼터부터 28-20으로 기선제압했다. 2쿼터에는 박지수를 투입하며 격차 벌리기에 나섰다. 그러나 대만이 5점 차까지 추격해왔고, 한국은 임영희의 레이업으로 흐름을 끊었다. 53-35로 전반을 마쳤다.

대만이 무너진 사이, 3쿼터는 한국의 무대였다. 59-35로 24점 차까지 달아났다. 강이슬이 연이어 3점을 쏘며 분위기를 완전히 가져왔고, 박지수도 힘을 보태며 72-47이 됐다. 마지막 4쿼터에서 대만이 추격했지만 한국이 17점을 더 추가하며 승리했다.

임영희, 로숙희, 박혜진이 나란히 17점을 올린 가운데 강이슬이 14점으로 힘을 보탰다. 박지수, 김한별 역시 10점을 기록했다. 2대회 연속 결승에 오르며 은메달을 확보한 단일팀은 오는 1일 결승전을 치른다.

lobelia12@xportsnews.com / 사진=ⓒAFPBBNews=News1
  • ⓒ 엑스포츠뉴스 (http://xports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press@xportsnews.com

많이 본 뉴스
오늘의 핫이슈
1
2
3
4
5
6
7
8
9
10